호주 워킹홀리데이. 열정만으로 떠나도 된다. Just go and get it, you go-getter!

Posted by Joe Hey,dude!
2011. 2. 12. 14:06 여행 Season 2/호주(Australia)

Go-Getter.

(사업 따위의) 수완가, 활동가, 민완가

(특히 사업에서) 성공하려고 단단히 작정한 사람

〖colloq 〗an ambitious enterprising person

 

호주에 오기 전에 한 친구가 했던 말이 자꾸만 걸린다.

 

“너가 부럽다.”

“뭐가 부러워, 너도 가면되지.”

“돈이 없어... 직장도 계속 다녀야하고...”

 

이 친구가 직장생활을 한지는 약 3년이 넘어간다. 여자라서 사회생활을 남자들보다 2년정도 일찍 시작할 수 있었다. 그 기간이면 어느 정도 돈을 모아놨지 않았을까?

 

하지만 이 친구의 말에 100배 공감을 하는 이유는, 직장 생활을 20년, 30년도 넘게 한 내 주위의 어른들도 똑같은 말을 한다는거다.

 

“돈 없어.”

 

불행한 사실은, 20대에 말하는 “돈 없어.”라는 말이 앞으로 10년, 20년 후에도 혹은 죽을 때 까지 반복될 수 있는 여지가 충분히 있다는 것이다.

여자들이 밥을 사는 그날까지 데이트도 해야하고, 결혼도 해야하고, 집도 장만해야 하고, 차도 있어야 하고, 밥도 먹어야 하고,,,,

 

그러다 자식이라도 생기면 양육비, 교육비가 하늘을 치솟고,,,

가끔씩 부모님 용돈도 드려야 하고,,, 그래서 돈이 없다.

 

자식을 대학교육까지 시켰으면 끝이 날줄 알았는데, 자식이 취직을 못해 뒷바라지도 해야하고, 결혼 시키려면 집이라도 한 채 사줘야 할 것 같다. 손주놈은 세벳돈 만원이 작다고 난리다.(내 얘기) 벌어도 벌어도 제자리인 것만 같다.

 

그러다 보면 이미 기력이 다해서 동네 마실 나가는 것도 귀찮다. (본의 아니게 너무 암울한 미래만 그렸다.)

 

어차피 10년 뒤에도, 20년 뒤에도 돈이 없을거면,(물론 다 그런건 아니겠지만.) 돈은 없어도 팔팔한 젊음이라도 있는 20대에 한번 쯤 떠나보는 것이 어떨까?

그 여정 안에서 만나게 되는 수많은 일들과 경험들은 돈으로도 살 수 없다. 너무나 소중하다. 여행을 하며 길을 잃어도, 돈을 다 잃어버려도, 몸이 다치거나 아파도, 그러한 것들도 나중에 생각해 보면 별거 아닌 여행의 일부로 남아있을 것이다. 여행을 하며 스쳐 지나간 인연들, 때론 너무나도 친해져 앞으로도 연락을 하며 살아갈 사람들. 이국적인 풍경들과 새로운 문화...

열정의 대명사인 20대, 지금이 아니고서야 언제 또 느껴볼 수 있을까?

 

사실, 떠나지 못하는 이유는 돈이 없어서가 아니다. ‘연금술사’의 저자 ‘파울로 코엘료’가 말했던 것 처럼 “작은 변화로 인해 자신이 만들어놓은 작은 우주가 무너질까봐 두려운 것이다.”

 

작은 변화로 인해 자신이 일구어놓은 작은 틀이 무너질까봐 그 밖으로 나가질 못하고 있는 것이다.

 

그림 : wassupdude.tistory.com 운영자.



돈이 없어서 못 떠난다니, 그런 말은 더 늙어서 해도 충분하다. 지금은 젊음이 있으니까. 열정이 있으니까 열정만으로 떠나도 가능할 나이니까. 열정만으로 떠나도 충분히 된다.

어제는 룸메이트와 이런저런 이야길 나누었다. 미국에 갔었던 이야기를 해주자 룸메이트는 내가 부럽다고 한다. 자신은 직장에 몸이 묶여있고, 집이 있어서 떠날 수도 없다고, 마음내키는 대로 떠날 수 있는 내가 부럽다고 한다.

룸메이트가 나에게 붙여준 별명. ‘Go-getter’

 

나 : Go-getter? what's that?

룸메 : 마음내키면 하는 사람. 많은 사람들은 생각만으로 그치는데, 넌 무언가를 생각하면 실행에 옮기는 사람 같애.

나 : 오. 좋은데? ㅎㅎㅎ

Go-Getter.

(사업 따위의) 수완가, 활동가, 민완가

(특히 사업에서) 성공하려고 단단히 작정한 사람

〖colloq 〗an ambitious enterprising person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2010.05.21 13:43
    비밀댓글입니다
    • 지금은 가시면 큰일나요. ㅎㅎ; 얼마전에 같이 일하던 사람들도 시즌이 끝나서 다들 다른곳으로 옮겨갔다고 하더라구요. 마가렛리버 쪽으로 가시면 6월부터 포도 가지치기를 한다고 하던데, 그쪽 한번 고려해보셨나요? ^^;
  1. 안녕하세요~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언제나 마음을 움직이는 글을 적어주시는 것같았는데
    오늘 이 글은 가슴에 확 와닿아서 흔적 남겨요~^_^
    언제나 고민만 하고 있네요..
    포기 하고 떠나고 싶은 마음과 돌아와서 닥칠 현실에 대한 두려움때문에
    선뜻 가지 못하는 저로써는 워홀에 대한 정보를 접한 순간부터
    승희님의 블로그에서 대리만족을 하고 있네요^^
    블로그 잘 보고 있습니다.
    혹시 가게 된다면 승희님 덕분에 떠날수 있는 용기를 갖게 될 것 같네요^______^
    • 네. 이상과 현실은 차이가 있으니깐요. 그 둘 사이를 좁혀나가는게 참 힘들죠. :) 제 글이 왠지 떠나라고 강요를 하는 것 같네요.^^; 그래도 그만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약간의 강요성을 띈듯.. :)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해요. 자주 좋은 글 많이 올려야 할 듯한 압박감. ㅎㅎ;
    • jiwoo
    • 2010.05.22 00:16
    저번에 글 남기곤 오랜만에 남겨보네요 하하

    요즘 봄바람도 살랑살랑 불어대고 자꾸 딴생각만났는데

    글 보구 힘내고 준비열심히 해보렵니다 ㅎㅎ

    좋은 글 감사해요!

    또 들르겠습니다 ^^
    • 또 찾아와주셔서 감사해요. :) 준비 열심히 해본다는 말은, 곧 호주에 오신다는?? ㅎ. 모든 일이 다 잘 되길 바랄게요!. Sending positivity 잊지마세요 :)
    • 2010.05.23 11:41
    비밀댓글입니다
    • 부담되는데요. ㅎㅎ;; 흥미로운 일들이 많이 일어나야 할텐데요. ㅎㅎ.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
    • 미쓰Chl
    • 2010.05.23 18:30
    내 얘기가 분명하군,ㅋㅋ
    • 넌 누구니 ㅋ 본명을 밝혀라. 혹시 최작가냐 ㅋㅋ
    • 2010.05.31 18:53
    비밀댓글입니다
    • 제가 올 때도 호주 경기가 좋지 않다는 말이 많았어요. 경기가 좋을때는 어땠는진 모르지만 지금 WA경제는 나빠보이지는 않아요.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발품 팔다보면 일자리 금방 구할 수 있어요. 그런데 문제는 영어라는거죠. 외국인 고용주들은 영어를 잘 구사할 수 있는 사람들을 선호합니다. 일단 말이 통해야 하니까요,,, 그렇지 않은 경우엔 보통 한인 밑에서 일하는 경우가 많은데 높은 임금을 기대하긴 어려워요. 그래도 한국보다는 시급이 높습니다. 그만큼 물가도 비싼게 흠이긴 하죠... 500만원이면 정착금으로 충분합니다. 저는 80만원 가지고 왔었거든요. 농장 일자리는 그래도 영어가 많이 필요없기 때문에 구하시기 수월하실거에요. 다만 시즌을 잘 맞춰서 지역을 잘 선택하셔야 해요. :)
  2. 참 씁쓸하면서도 와닿는 말이네요 ㅎㅎ
    아, 그림 참 인상적이었습니다 ㅎㅎㅎ
    • 그림판 실력이 보통이 아니죠? :)
    • erika
    • 2010.07.05 22:47
    캬~small world.
    공감가네요...

    내가 만들어논 작은 세계에서 발을 내딛는게 참...한편으론 쉬울것 같으면서도...
    적어도 지금은 꿈을 가지고 살야하 함은 맞는것 같아요
    신세한탄만 할게 아니라 떠나는 자유의 마음을 가진 dude님이 멋지네요
    저도 시간이 좀 더 필요하지만 용기 꼭 내고 싶네요..^---------^
    • 아자!! 화이팅 입니다 ! ! Let's get out of the small world!!
    • totojean
    • 2011.06.30 12:58
    서른 살에도 유효한 말이겠죠,,,
    서른도 청춘이라고!!
    아직은 27살이지만 서른까지 목표해 놓은 나의 꿈을 끝내놓고 청춘을 즐기렵니다. 물론 그 여정도 청춘이기에 가능한 것이지만요!!
    • 저도 어느덧 서른을 바라보고 있네요 :)
      아직 1년하고도 2개월정도의 시간.
      서른이 되어도 열정은 항상 변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